최신보험뉴스

제목:건강보험 이민자들이 봉, 보험료에 비해 혜택이 적어

내용:
의료전문 학술저널 헬스 어페어는 이민자와 미국 태생자의 건강보험 수혜 실태를 비교한 논문에서 건강보험에 가입한 이민자들은 납부하는 보험료에 비해 수백억달러 이상 더 적은 의료보험 혜택을 받고 있다고 했습니다.
이는 현재 미국 건강보험 시스템은 이민자들이 미국인들에게 지급하는 보조금으로 유지되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고 말하며 현 수준을 유지하기 어렵다고 했습니다.

또한 체류신분 없이 건강보험에 가입한 불법체류 이민자들도 받은 의료혜택 보다는 내는 보험료가 훨씬 많았는데 이들이 내는 보험료는 약 247억달러 이상 더 많은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건강보험에 가입한 이민자들은 보험료는 많이 내지만 정작 건강보험을 이용한 의료혜택을 훨씬 적게 받고 있는 반면 미국 태생 가입자들은 내는 보험료보다 수백억 달러 더 많은 혜택을 받고 있다는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민간 건강보험에 가입한 이민자들은 2014년 한해에만 건강보험 업체들에게 333억달러의 보조금을 지급한 것과 같은데 이와는 달리 미국 태생 가입자들은 연간 6,160억달러의 보험금을 내고, 6,410억달러의 의료혜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